background image

- 1 -

전기사업법 일부개정법률안

(황주홍의원 대표발의)

제안이유 및 주요내용

부담금 징수의 근거가 되는 「부담금관리 기본법」에서는 부담금

납부의무자가 납부기한을 지키지 아니하는 경우에 부과ㆍ징수하는 가

산금은 체납된 부담금의 100분의 3에 상당하는 금액을 초과하지 못하

도록 하고 있음.

그런데 개별법인 현행법에서는 부담금의 가산금 부과와 관련하여

그 한도를 100분의 5로 높게 두고 있어 이를 「부담금관리 기본법」

의 가산금 수준과 같게 하여야 한다는 지적이 있음.

이에 가산금을 부과하는 경우 「부담금관리 기본법」과 같이 체납

된 부담금의 100분의 3을 넘지 못하도록 하려는 것임(안 제51조제3

항).

의 안
번 호

11097

발의연월일 : 2017.

12. 28.

자 : 황주홍․위성곤․이찬열

김관영․김수민․김경진

박지원․이동섭․정동영

유성엽 의원(10인)

국회입법예고



발의자


다음 페이지 입법예고검색

기능
한자를 한글로 변환하여 보기

최근 입법 예고



페이지 바로 가기
1 2 3